HOME Home > 알림마당 > 보도자료

보도자료

 

‘여름안전지킴이’ 119시민수상구조대, 급류에 휩쓸린 주민과 반려견 무사히 구조 ‘화제’
작성자 : 홍보관리자 날짜 : 2022-08-04 조회수 : 390

‘여름안전지킴이’ 119시민수상구조대


급류에 휩쓸린 주민과 반려견 무사히 구조 ‘화제’


 


○ 양평소방서 119시민수상구조대, 지난 3일 양평서 물에 빠진 마을주민과 반려견 구조장비 동원해 무사히 구조


- 경기도 소방재난본부, 도내 하천과 계곡 등 26곳에서 119시민수상구조대 운영


…매일 100여명의 구조대원들 인명구조 등 도민 여름안전지킴이 역할 수행


 


여름철 도민 안전을 책임지는 119시민수상구조대가 급류에 휩쓸려 떠내려가던 주민과 반려견을 무사히 구조해 화제다.


지난 3일 오후 4시27분경 양평군 용문면 용소교 물가에서 마을주민 A씨(40대)가 반려견과 공놀이를 하다가 물에 빠진 반려견을 구하려다 함께 급류에 휩쓸려 떠내려갔다.


때마침 이곳을 순찰하던 양평소방서 119시민수상구조대가 이를 목격했고, 즉시 구조활동에 나섰다. 노종남 마룡남성의용소방대장을 비롯한 구조대원들은 드로우백(투척용 구조‧구명 로프)과 구명환을 이용해 A씨와 반려견을 물밖으로 꺼내 교각 아래 안전지대로 구조하는데 성공했다. 곧이어 도착한 양평소방서 대원들이 들것과 크레인을 이용해 이들을 끌어올린 뒤 상황은 무사히 종료됐다. 구조된 A씨와 반려견은 다행히 큰 부상 없이 출동한 119구급대에 인계됐다.


119시민수상구조대가 순찰 중 이들을 발견하지 못했더라면 자칫 큰 인명사고로 연결될 뻔한 아찔한 순간이었다. 용문천에 배치됐던 119시민수상구조대는 폭우로 인해 혹시모를 사고에 대비해 순찰을 하던 중이었다.


고영주 양평소방서장은 “대원들의 발 빠른 조치로 인명사고를 막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피서객들의 안전을 책임질 수 있도록 소방공무원과 119시민수상구조대 모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이달 말까지 도내 하천과 계곡 등 물놀이 위험지역 26곳에서 119시민수상구조대를 운영하고 있다.


매일 소방공무원과 의용소방대원 등 100여 명의 구조대원들이 인명구조와 사전 위험제거 활동 등 도민들의 든든한 여름안전지킴이 역할을 하고 있다.

첨부파일(한글문서)  보도자료-119시민수상구조대-급류에-휩쓸린-주민과-반려견-구조.-화제.hwp (171 KB)
첨부파일(JPG)  119시민수상구조대-구조3.jpg (2 MB)
목록

해당 페이지는 SNS스크랩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facebook 공유하기
twitter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naverblog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