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부처님 오신날 대비 대광사 화재안전컨설팅 실시
작성자 : 재난예방과 날짜 : 2024-05-08 조회수 : 11

분당소방서(서장 서병주)는 부처님 오신 날을 대비해 지난달 22일부터 이달 9일까지 전통사찰 화재예방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대책은 부처님 오신 날 전ㆍ후 전통사찰 연등회 행사와 철야 기도회 등으로 촛불, 전기, 가스 등 화기사용의 증가가 예상됨에 따라 선제적 화재 예방을 위해 추진됐다.


 


소방청 통계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전국 사찰에서 발생한 화재 건수는 30건으로 인명피해 4건(사망2, 부상2)과 재산피해 9억5천만원이 발생했다.


 


이에 분당소방서는 관내 사찰을 대상으로 화재안전컨설팅, 화재안전조사를 실시하고 부처님 오신 날 대비 특별경계근무 및 현지적응 훈련을 통해 화재예방 및 대응에 총력을 다할 예정이다.


 


5월 3일 서병주 분당소방서장은 분당구 구미동에 위치한 대광사에 방문해 소방시설 등을 둘러보고 전통사찰 화재사례를 안내하는 등 화재안전컨설팅을 실시했다.


 


서병주 서장은 “전통사찰 특성상 주로 산속에 위치하고, 목조로 지어진 건축물이 많아 화재 시 급격한 연소 및 산불 확대 위험이 있다”며 “분당소방서는 전통사찰 화재예방 대책을 통해 주요 문화재가 피해를 입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첨부파일(JPG)  대광사-화재안전컨설팅-중인-서병주-서장.jpg (8 MB)  바로보기
목록

해당 페이지는 SNS스크랩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facebook 공유하기
twitter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naverblog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