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보도자료]210720 수원소방서, 대형확재 막은 의인에 ‘표창장’수여
작성자 : 담당자 날짜 : 2021-07-20 조회수 : 23

수원소방서는 지난 10일 화재가 발생한 현장에서 소방대가 도착하기 전 신속한 119 신고와 초기진화 시도로 큰 피해를 막은 의인에게 ‘민간인 화재 유공 표창’을 수여했다고 19일 밝혔다.


 


수원소방서에 따르면 김재관(44세, 남)씨는 지난 9일 영통구 망포동에 위치한 병원에 물건을 납품하던 중 12시 15분경 옥상에서 화재가 발생한 것을 목격했다.


 


이에 김씨는 지체없이 119에 신고한 후 소방대가 도착하기 전까지 건물 내에 있던 소화기와 옥내소화전으로 화재 초기 진압을 시도해 대형화재로 이어질 수 있었던 것을 예방할 수 있었다.


 


화재가 발생한 건물에는 각종 음식점과 마트, 병원 등이 운영되고 있어 빠른 판단과 침착한 대처가 없었다면 다수의 인명피해가 발생할 수 있는 위험한 상황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김재관 의인은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했을 뿐인데 이렇게 표창까지 주셔서 감사하다”며 “평소 현장에서 고생하시는 소방관들의 노고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김정함 수원소방서장은 “자칫 대형화재로 이어질 뻔한 상황에서 의인의 용기로 소중한 생명을 구할 수 있게 되어 고마움을 전한다”며 “삭막한 현대에 이러한 시민 영웅이 본보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첨부파일(한글문서)  210720-수원소방서-대형확재-막은-의인에-표창장수여.hwp (83 KB)
첨부파일(JPG)  단체사진-1.jpg (9 MB)
첨부파일(JPG)  단체사진-2.jpg (8 MB)
목록

해당 페이지는 SNS스크랩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facebook 공유하기
twitter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naverblog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