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Home > 알림마당 > 보도자료

보도자료

 

도민 10명 중 9명 이상 경기소방 서비스 ‘신뢰한다’
작성자 : 홍보관리자 날짜 : 2024-06-10 조회수 : 39

도민 10명 중 9명 이상 경기소방 서비스 ‘신뢰한다’


 


경기도민 10명 중 9명 이상은 경기소방 서비스에 대해 ‘신뢰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소방재난본부는 ‘국민안전의 날’ 주간인 지난 4월 15일부터 21일까지 7일간 도민 4,774명을 대상으로 ‘소방안전의식 설문조사’를 실시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설문조사는 경기도 온라인 여론조사 사이트를 활용, 경기도 온라인 패널 중 만 14세 이상 경기도 거주자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경기소방 서비스에 대해 응답자의 30.7%가 ‘매우 신뢰한다’, 64%가 ‘어느정도 신뢰한다’고 응답해 94.7%가 ‘신뢰한다’고 답했다.


화재안전 체감도에 대해서는 거주지역(시‧군)과 거주공간(집) 모두 화재로부터 안전하다는 의식은 높았지만, 거주공간(83.3%)에서의 안전체감도가 거주지역(88.2%)보다 다소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안전 체감도가 100%에 가까울수록 안전하다는 의식이 높다는 것을 의미한다.


거주공간의 화재 불안감 원인(1+2순위 응답 기준)으로는 ‘오래된 주택’ 58%, ‘소화기 등 안전장치 불충분’ 55.3%, ‘소방‧대피시설 관리 소홀’ 41.1%, ‘화재발생 시 행동요령 모름’ 22% 순으로 나타났다.


다중이용시설 중 화재발생 우려 장소를 묻는 질문(1+2순위 응답 기준)에 대해서는 ‘지하주차장 등 주차시설, 전기차충전소’가 38.6%로 가장 높았고, ‘전통시장’ 33.2%, ‘지하철‧철도 등 교통시설’ 30.5% 순으로 나타났다.


화재로부터 안전한 사회를 만들기 위한 우선 관리 분야는 ‘소방시설 등 안전점검 강화’ 35.8%, ‘안전의식 향상을 위한 교육 홍보 확대’ 26.6% 순으로 조사됐다.


이와 함께 응답자의 82.9%가 ‘소화기 사용법을 알고 있다’고 답했으나 소화기 사용법에 대한 퀴즈의 정답을 맞힌 비율은 42.4%로 다소 차이를 보였다. 또 ‘심폐소생술 교육 경험’(71.9%)은 비교적 높은 편이나 ‘직접 심폐소생술을 할 자신이 있다’는 응답은 47.1%로 절반에 미치지 못했다.


‘거주하는 집에서 화재 발생 시 어떻게 대피하는 지 알고 있다’고 응답한 비율은 80.6%였으나 ‘다중이용시설 방문 시 비상구 등 피난시설을 확인한다’고 응답한 비율은 44.4%로 다소 낮았다.


조선호 경기도소방재난본부장은 “이번 설문조사 결과를 통해 지하주차장 등 주차시설과 전기차 충전소 등에 화재안전 점검을 강화하고, 위기상황 발생 시 도민들이 신속‧정확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교육 및 홍보를 강화해야 한다는 결론을 도출해냈다”며 “도민들의 인지도가 낮은 소방정책과 제도에 대해 수요자 특성에 맞춘 홍보를 추진, 도민 안전의식을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첨부파일(한글문서)  보도자료-도민-10명-중-9명-이상-경기소방-서비스-신뢰한다.hwpx (248 KB)  바로보기  바로듣기
첨부파일(JPG)  경기도소방재난본부-청사-사진.jpg (10 MB)  바로보기
목록

해당 페이지는 SNS스크랩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facebook 공유하기
twitter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naverblog 공유하기